2018.9.28 제주일보 기사

제주 등 전국 10개 지역에 '다문화이주민+ 센터' 설치


  • 현대성 기자
  • 승인 2018.09.18 17:16


행정안전부는 다문화 가정은 물론 외국인 근로자, 유학생에게 한국 생활에 필요한 정부 서비스를 한 곳에서 제공하는 ‘다문화이주민+(플러스) 센터’(이하 센터)를 제주를 비롯한 전국 10개 지역에 추가로 설치한다고 18일 밝혔다.

센터는 다문화 가정과 외국인을 대상으로 출입국 체류관리, 고용허가 및 외국인 상담지원 서비스 등 정부 서비스를 통합 제공하는 공간이다. 지난해 충남 아산시와 경기도 안산시 등 10개 지역에서 시범 운영됐다.

제주 다문화이주민+ 센터는 제주시 일도1동 우리은행 건물 3층에 있는 제주이주민센터에 세워질 예정이다.

김일재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“올해 초 정부가 발표한 정부혁신전략의 일환으로 ‘사회적 가치’와 ‘기관 간 협업’이 강조되고 있다“며 ”앞으로도 정부의 행정서비스를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해 나가겠다“고 말했다.  현대성 기자 cannon@jejuilbo.net

출처 : 제주일보(http://www.jejuilbo.net)